본문 바로가기

Collection/Fashion

[조인성 패션]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조인성(오수) 스타일, 조인성 서스펜더 벌써 유행 예감?

728x90


 

오늘은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에서 스타일 센세이션을 일으키고 있는 조인성 씨의 패션을 살펴보려합니다. 극 중 조인성 씨는 대기업 상속녀인 송혜교(오영)를 상대로, 돈을 노리고 접근하는 오수 역을 맡아 열연 중인데요. 제대 후 첫 출연하는 드라마인 동시에 너무나 오랜만에 패셔니스타 조인성으로서 선보이는 드라마인만큼 조인성 씨의 연기와 함께 그의 극 중 패션에 대한 많은 분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답니다. 백팩, 스니커즈 등 지금껏 수많은 유행 아이템을 배출해 낸 조인성 씨. 이번엔 어떤 스타일로 남성들의 스타일과 여심을 장악할까요? 지금 바로 만나 보시죠!^^

 

 

  포멀한 룩에 컬러와 개성있는 아이템을 더한 오수 스타일!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 포커 겜블러 역할을 맡은 조인성 씨는 해당 직업의 화려함을 강조하기 위해 컬러감이 있는 의상을 자주 선보인답니다. 이와 함께 버건디 또는 채도가 낮은 컬러의 코트를 매치해 차갑고 강렬한 조인성, 극 중 오수의 매력을 배가시키죠.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 조인성 씨는 서스펜더 스타일을 선보이며 또 한번의 유행 돌풍을 예감케했습니다. 캐릭터의 성격을 살리기 위해 깔끔한 팬츠에 화이트 셔츠를 편안하게 입고 클래식함이 묻어나는 서스펜더를 함께 매칭해 딱딱해 보이지 않는 캐주얼한 의상을 연출한 조인성 씨. 아래 사진에서는 빈티지한 컬러감의 셔츠에 동일한 톤의 팬츠를 매치했네요. 여기에 동일한 톤의 서스펜더와 롱가디건을 매치해 개성을 더했답니다. 조인성 씨가 착용하고 나왔으니 서스펜더의 유행은 시간 문제겠죠?

 

 

 

< 지오지아(ZIOZIA) 엔터식스 왕십리역점 >

< 지오지아(ZIOZIA) 엔터식스 강변테크노마트점 >

  < 오지아(ZIOZIA) 엔터식스 동탄메타폴리스점 >

 

 

 

 

 

 

또한 조인성 씨는 직선 실루엣이 돋보이는 수트를 댄디하게 소화해내며 뭇 여성들의 마음을 흔들었죠. 엔실장 눈에서는 아직도 하트가♡.♡ 수트를 입을 때에도 조인성 씨는 포멀한 디자인에 컬러로 개성을 더해 그만의 수트 스타일을 연출해낸답니다. 모델 못지 않은 프로포션으로 타이를 매던 매지 않던 언제나 멋진 스타일이 연출되네요! 사진 보시면 느끼시겠지만 수트에 정장을 착용하면 조금 더 클래식하고 점잖아보이고, 타이를 매지 않으면, 혹은 셔츠의 맨 윗 단추를 무심하게 푸른다면 보다 캐주얼한 수트 스타일을 연출하실 수 있습니다.

 

 

 

 

니트 패션을 연출할 때에도 일반적인 니트보다는 상큼한 도트 패턴이 프린트 되어 있거나 오렌지 등과 같이 톡톡 튀는 컬러가 돋보이는 니트로 세련된 패션감각을 선보인답니다. 평범함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스타일로 멋진 패션을 연출하는 조인성 씨, 이 정도면 공식 패셔니스타로서 전혀 손색이 없네요!^^

 

 

 

 

 ▼ 엔터식스 서프라이즈 카드로 정상 상품은 물론 신상품까지 할인 받자! ▼

 

 

 

 

 

 

 

 

 

 

 

 

 

 

 

 

728x90